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4491

봄으로가는 길목 어제 오늘 제법 풀린 날씨에도 쌀쌀함을 느꼈다. 이제 봄이 오는 소리가 제법 들리는 듯 오늘은 봄내음이 물씬풍기는 봄 매장을 둘러 본다. k-swiss, 클라이드, 로또, 마인드브릿지 매장을 방문해 본다. 2009. 3. 7.
마지막 겨울 풍경 5 2009. 2. 20.
마지막 겨울 풍경 4 2009. 2. 20.
마지막 겨울 풍경 3 2009. 2. 20.
마지막 겨울 풍경 2 2009. 2. 20.
마지막 겨울 풍경 1 2009. 2. 20.
남매 2009. 2. 11.
달 사세요. 세상 모든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기를 빌면서... 2009. 2. 10.
여기 아닌 그곳 -이종진- 1988년 에 추천완료가 되어 등단한 이종진 시인의 신작 시집으로, 서정의 양식에서 '나'를 찾으려는 이야기들이 전개된다. 현실에서 끌어들인 이야기들이 한계를 초월하여 제멋대로 부풀어지고, 지각된 현실의 단편과 체험된 현실의 기억을 활발하게 끌어오면서 기발한 상상력에 의해 그것들이 새로운 이야기로 구성되고 있다. 이러한 말의 놀라움 속에 세계의 형성, 더 나아가 그 구축된 세계와 '나'의 결합을 보이며 사건이 아닌 '나'를 사유한 관념들을 쏟아낸다. 저자 : 이종진 충남 부여에서 출생, 1988년 에 추천완료 되어 등단하였다. 저서로는 시집 『밤 열 시 이후의 우울 그리고 폭설이 내리는』『사랑할 수 있도록 나를 허락해 준 그대에게』, 3인 시집 『나』 등이 있다. • 목차보기 시인의 말 1부 아차 다, .. 2009. 2.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