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현존하는 시골 떡방앗간

by 김PD 김PD씨 2014. 4. 14.




현존하는 시골의 떡방앗간입니다.

겉에서 볼때는 다떨어진 간판이 세월의 흐름을 보여줍니다.

안에 들어가보니 깔끔하고 단아한 젊은 청년과 어머니 둘이서

능숙한 솜씨로 떡을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꼭 새로운 것만 추구할 것이 아니라

오랜 장인의 솜씨가 유지되기를 바래봅니다.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