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늘16

달 바라보기 숙인 고개를 들어 하늘을 보자. #달 #하늘 2021. 5. 26.
[영상] 논산 풍경 논산 풍경 #논산 #풍경 #들녘 #하늘 2020. 8. 12.
[포토] 논산 풍경 둘 논산 풍경 #논산 #풍경 #들녘 #하늘 2020. 8. 12.
[포토] 논산 풍경 하나 논산 풍경 #논산 #풍경 #들녘 #하늘 2020. 8. 12.
[포토] 하루에 한번은 하늘을 보자. 2019년 9월 16일 14시 43분의 이 하늘은 다시 돌아오지 않습니다. [슈퍼앤슈퍼 - 홈] 최고의 제품, 최고의 기술로 당신의 회사를 책임집니다 superandsuper.modoo.at 인터넷마케팅, 부동산컨설팅, 영상제작, 홈피제작, 블로그제작, 제작홍보, 방송제작, 인터넷쇼핑몰 2019. 9. 16.
거북이의 꿈 거북이의 꿈 하늘을 날고자 꿈을 꾸는 거북은 느림의 미학에 대한 투정 꾼이었다. 난 오늘도 뚜벅뚜벅 하루를 걷는다. - 김진호 - 2019. 5. 31.
[포토] 폭풍을 기다리며... [포토] 폭풍을 기다리며... 2018. 8. 28.
아무리 하늘을 봐도. 양심이 있다면 비라도 한 번 뿌려줄만 한데냉정한 녀석은세상을 찜통에 담아 푹푹 쌈고 있다. 아~~~어지럽다. 2018. 8. 3.
하루에 한 번은 하늘을 보기로 했다. 하루에 한 번은 하늘을 보기로 했다.오랫동안 나를 잊어버리고 살았고나를 잊은 만치 하늘도 잊어버리고 산 것 같다.나에게 미안한 것 처럼 하늘에게도 무척 미안하다. 2018. 7. 30.
[포토] 아파트의 하늘 2017년 4월 28일 상담전화 1544-1266 홈페이지 http://www.3m365.co.kr http://www.podbbang.com/ch/10588 http://www.podbbang.com/ch/11491 http://www.podbbang.com/ch/11690 2017. 10. 28.
[포토] 속초 하늘 김PD라디오 방송 프로그램[이미지를 클릭하시면 각 방송 채널로 이동합니다] 2016. 6. 15.
하늘 바라보기 하루에 한번은 하늘을 바라보기로 했는데 그 또한 쉽지 않네요. ㅠㅠ 2015. 7. 20.
막걸리 단상. 노란 주전자에 막걸리를 받아오라는 할아버지의 심부름을 자연스레 받아들이던 시절이 있었지요. 터벅터벅 향하던 마을 어귀의 양조장 아줌마는 단골 꼬마아이에게 사카린 내 가득한 사탕을 쥐어주며 심부름을 참 잘한다는 칭찬을 아끼지 않으셨고 자랑스레 으쓱거린 어깨를 넘실대며 집으로 향하던 꼬맹이는 쌉싸름하고 약간은 달콤했던 막걸리를 조금씩 쪽쪽 빨며 집으로 향했지요. 그때 세상의 하늘이 얼마나 높고 청명한지 알았습니다. 지금도 가끔 낯 막걸리를 먹고 취하면 그때의 하늘이 보이곤 합니다.^^ 2015. 6. 16.
[사진] 하루에 한번쯤은 하늘을 보고 사는가? 이른 새벽 등교해서 늦은 밤에 집에 오던 학창시절, 친구와 한 약속이 있었습니다. “우리 하루에 한번쯤은 하늘을 보자. 어때?”“좋아”27년전의 일이군요.우리는 점심시간 또는 쉬는 시간이면 넓은 운동장 중앙에 서서 어깨를 펴고 하늘을 봤습니다. 세상을 살면서 그때의 기억이 조금씩 사라지더니 지금은 언제 그랬냐는 듯이 하늘은 우리의 시야에서 멀어져 갔습니다.어느 날 친구에게 전화를 걸었습니다.“오늘 하늘을 봤니?”“뭔 소리야?” 세월이라는 녀석은 어쩌면 우리의 시선을 고정시키는 작업자가 아닐까? 란 의문을 가지게 합니다. 그래도 가끔은 하늘을 보며 살아야겠습니다. 빨간색 숫자로 얼룩진 공휴일, 아이들을 등지고 출근하는 노동자의 하늘은 어둡기만 합니다. 2014. 9. 8.
하늘 - 박노해 시 / 윤민석 곡 2012. 8. 26.
아파트 귀퉁이에서 바라본 하늘정원 잠시 잊고 산 것은 아닌지. 하루종일 하늘을 몇번이나 바라 보았던가. 석양이 물들즘 아파트 귀퉁이에 잠시섰다. 하늘은 작은 기운을 뿜으며 그대로인데. 오늘 처음 하늘을 보다. 2010. 7.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