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화가의 창" 막걸리 한잔과 그림

by 김PD 김PD씨 2014. 11. 30.






촬영 2014년 1월13일


선술집 귀퉁이에서 화가는 그림을 그립니다. 안주를 물감삼은 그녀의 그림에는 어느 덧 술상이 차려지고 그 술상에 모여든 초상화의 인물들이 거나하게 취해갑니다. 세상사 모두 그림같은 삶이 아닐까 합니다. 오늘도 화가는 창을 열어 세상을 스케치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