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잠시들른 공원의 정취... 그리고 생명력

by 김PD 김PD씨 2009. 8. 30.

백수는 공원을 사랑한다.
고즈넉함의 대명사 그리고 삶의 치열함.
오늘 나는 먼 산 귀퉁이를 지키는 작은 투쟁을 보았다.
내일은 내일의 태양이 뜰 것이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