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각

새끼 고양이를 일주일간 키우고 싶다고 카톡을 보낸 5학년 딸아이.

by 김PD 김PD씨 2017. 10. 6.


아빠는 장난기가 발동했습니다. 

그리고 철자와 띄어쓰기를 강조했죠. 

한참만에 다시 온 문자. 

왈가닥 딸아이가 순한 양이 되었습니다.

세상 아빠라면 허락할 수밖에 없겠죠?^^



상담전화 1544-1266 홈페이지 http://www.3m365.co.kr

 

http://www.podbbang.com/ch/10588


 

http://www.podbbang.com/ch/11491


 

http://www.podbbang.com/ch/11690


댓글0